서산 마애삼존불상,서산보원사지, 용현리계곡충남 가볼만한곳

profile 하리마우 0000

서산 마애삼존불상은 어릴때 교과서에서도 본적이 있어서 참 친숙했는데요

코로나로 인하여 해설 서비스를 중단한다고 적혀져 있었어요

삼국시대 이곳이 불교도량으로 유명했었다는 사실을 짐작해 볼수 있어요

세분 모두 온화한 미소를 띄고 있어서 왜 이를 백제의 미소라고 하는지 단번에 알겠더라구요

마애삼존불상으로 올라가기 위해서는 용현계곡을 건너야 하는데 그러기 위해서는 다리를 건너가야 합니다

이번 황금연휴 기간에 무엇을 할까 고민하다

충남 서산과 태안반도에서는 중국의 불교문화를 형성했는데 그 증거로 마애불을 들 수 있습니다

보는 방향에 따라 빛이 비치는 방향도 달라져서 미소의 느낌도 조금씩 다르다는게 신기하기만 합니다

다음날 돌아오는 길에 주변 가볼만한곳을 소개한다

그런 마애삼존불의 미소에서 편안함과 여유를 배우게 되는것 같습니다

다리와 데크를 조금 걸으면 마애삼존불상으로 가는 짧은 돌계단을 만나게 됩니다

저 가기 전에 각도 보고 쫄아서 올라가는 시간 폭풍 검색했는데도 안 나와서 무서웠는데 괜한 짓이었어요

그래도 백제 특유의 온화함이 느껴져서 그런가 따뜻한 분위기가 들더라고요

관람시간은 동절기, 하절기 구분없이 아침 9시 부터 저녁 6시까지 입니다

관리사무소 옆 문을 나서면 다시 마애삼존불로 가는 돌계단을 오르게 됩니다

가벼운 마음으로 여행을 하시다가 중간에 한번 들려서 과연 백제의미소란 어떤 것인지 한번 살펴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돌계단 거의 다 올라와서 하늘을 한번 쳐다봤어요

서산 마애삼존불상으로 접어드는 초입엔 이처럼 서산의 문화관광을 알려주는 큰 입간판이 서 있어요

관리사무소에서 문화관광해설사 이용 안내 간판이 눈에 띄는 군요

김홍준의 나의 문화유산 답사기에 소개됐던 기억도 나네요

그럼 저와 같이 서산 마애삼본불상으로 가 보실까요?

위치는 서산 유기방 가옥과 해미읍성 가운데쯤 있어서 가는 길에 들리기 좋았어요

용현리 입구에 다다르면 오른쪽으로 주차장이 있다

다만 좁은 계곡길에 주차할 곳이 마땅치 않아서 주말이나 휴가철엔 많이 복잡할 것 같더라구요

직접 보니 그 미소가 더 온화하고 정겹더라구요

단체나 학생들 방문때 미리 신청하면 좋을 것 같아요

수십개의 계단을 오르면 관리소와 화장실이 나온다

년이란 세월에도 이렇게 잘 보존 되어진게 아닌가 생각이 들어요

계단을 올라가면 화장실도 있고 먼가 절 화장실의. 두려움을 생각했는데 다행히 아니었어요

profile 쉬는 시간 |
선조들이 하나도 허투루 만든 것이 없다지요
profile 열정피티 |
교과서에서 본 삼존불을 사진으로 보게 되다니. 시부모님 모시고 나들이도 다니시고. D 멋지세요
profile 커피향기 |
불상의 표정이 정말 장난꾸러기 아이같이 귀엽네요. 오전에 가야산 계곡을 걷고 내려와 전통시장에서 먹는 깻잎에 감싼 새우튀김 한 접시면 더 이상 바랄게 없겠습니다
profile 케이취 |
불상의 온화한 미소 닮고 싶어요. 종이 위에 그림을 그리기도 어려운데 바위에 저런 미소를 나타낼 수 있다는 것이 대단합니다
profile 혜안114 |
세월이 많이 흘렀는데도 정말 잘 보존되어 있는듯 합니다 서산의 명물 소개 감사드립니다 편안한 밤시간들 되세요
profile 전대표 |
자라보고 놀란 가슴 솥뚜껑보고도 놀란다더니.계단만 보면 오금이 저립니다 오늘에서야 허벅지 알이 빠쪄 나가서 잘 걸어 다닙니다 풍만 천년 백제의 미소 내가 이 불상을 닮았는지
profile Woni |
여기 좋네요! 풍경도 멋지고 힐링되는 곳 같은데요 좋으셨겠어요!
profile 은나라 |
상큼체리님 예 맞아요 그럴 수 있으면 더 좋지요 미소가 참 좋아요
profile 현이 |
우렁 쌈밥 진짜 좋아해요 저 저거 먹으면 과식해서 가급적이면 안먹으려고 노력하는데
profile |
그래도 여긴 사진을 찍을 수 있구나. 석굴암 왔는데 사진 못 찍게 해서 슬펐어
profile 퀼트부인 이영희 |
마애여래삼존불상,, 저도 가보고 싶네요,, 시간이 허락한다면 함 가보고 싶어요. 잘보고 갑니다
profile 올마케팅도구 |
오셨으면 계룡도령님의 미소와 비슷하게 닮아있는 백제의 미소를 보았을텐데요
profile 하 늘 |
우와 우선은 맑은 하늘 사진에 감탄을 하구여. 간만에 개심사 사진을 보니 감회가 새롭네여. 해미읍성 아산살때 가본뒤론 함두 못가 봤어여.이렇게 라도 보니 좋네여
profile 적토마 |
아이들과 즐거운 여행! 보기좋습니당 흐흐
profile 뷰티플임 |
저도 엊그제 마애삼존불의 잔잔한 미소에 같이 웃음 흘리고 왔지요 오르는 계단에서 만난 현호색과 애기나리도 여전히 귀엽고 예쁘더군요
profile obladi oblada |
참으로 존곳은 모두하시니.이보다 더함이 어히 잇스리요. 조읍니다. 지난주 지리에 들려하엿스나 태풍의 소식으로
profile 깨빵이 |
감사합니다 편안한 금요일밤 되세요
profile 빈 들녘 |
저희가 갔을때는 안보여는데요 대신에 솔솔하니 어죽향기가 죽이더만요
profile 뷰티플임 |
아! 씰님 고향이 이쪽이시군요.용비지부터 개심사까지.아름다운 지역같아요
profile 토리 |
교과서에서 보았던 그 백제의 미소군요
profile 나야조한경 |
예전엔 지붕이 있었다는 얘기를 들었습니다. 무엇보다 서민적인, 친근감있는 모습이 너무 보기좋았습니다
profile 바 다 |
이웃님 덕분에 저도 가족들과 움직여 보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