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 낙태 금지법까지 등장낙태 찬반논쟁 불붙는 미국

profile 0000

이에 대해, 격렬한 찬반 논란이 일고 있는데요. 본문의 뉴스는 낙태 규정을 바라보는 20대 남 녀의 엇갈린 의견을 다루고 있습니다. 결론이 나기 쉽지않은 난관이 예상됩니다

방어할 아무 힘이 없는 가장 약한 생명이면서도 아무 죄도 없는 태아의 생명을 여성의 자기 결정권을 빌미삼아 임산부의 처분에 맡긴다면, 대한민국은 실로 야만국가 내지 살상국가 밖에 안될 것 이라며 우려를 표명했습다

하지만 1-3%의 여성들은. 자궁을 긁어 내야하는 수술이 필요할수도 있고, 1-3% 여성은 . 태아가 성장하는 경우도 있다고 합니다

낙태죄 폐지 찬성측과 반대측의 입장을 비교해 본다

더욱 자세한 내용은 아래의 기사 원문을 참고하시면 되겠습니다

모자보건법의 제정 시기가 1973 년으로 현재의 성문화 및 자기결정권의 넓은 허용 범위를 반영하지 못하고 있다

이 같은 사실이 알려지자 여성단체는 측은 즉각 반발에 나섰다.경남 여성단체연합 등 도내 여성단체들은 지난 24일 경남지방경찰청 수사과를 찾아 항의서한을 전달했다고 25일 밝혔다

최근 뉴스에서 구글이 한국 사용자에 한해 구 세이프서치 기능을 강제 적용하기 시작해서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3. 유도분만 태아를 나오게 하는 수술로 임신 4 개월 이상 28 주 이전에 이용된다 . 자궁경부를 라미나리아를 삽입하여 5cm 정도 넓혀 태아 , 태반 , 잔류물을 꺼낸다

현재 검토하고 있는 내용은 다음과 같다

사람들이 개념 적용에 대해 꼼꼼한 태도를 지니면 좋겠다

쓸데없는 정쟁보다 이런 일들이 우리 삶과 미래를 변화시키는 것인데요. 뉴스나 언론에서도 비중 있게 다뤄주면 좋겠어요

임신 12주 이후엔 스위스와 마찬가지로 과정이 조금 복잡해지는 듯 합니다

태아 생명권을 지켜야 한다 . 자칫하면 생명 경시로 이어질 수 있다

16세 이하의 미성년자가 임신 중절을 원할 경우에도 복잡하죠, 본인과 의사들과 청소년 당담부서의 법률기관까지 모여 논의를 거쳐 진행해야 합니다

제10조 인간의 존엄성과 기본인권 보장모든 국민은 인간으로서의 존엄과 가치를 가지며 행복을 추구할 권리를 가진다. 국가는 개인이 가지는 불가침의 기본적 인권을 확인하고 이를 보장할 의무를 진다

윤리라는게 딱 정해진 것이 아닙니다. 딱 정하는 순간 경계선이 생기고 끊임없는 갈등이 생깁니다

헌재는 태아가 모체를 떠나 독자적으로 생존할 수 있는 시점인 22주 내외에 도달하기 전까지는 여성이 자기 결정권을 보장해야 한다고 의견을 냈다고 합니다

6. 프로스타글라딘 약제 임신 13 주 이상에서 사용하며 , 45 개월 된 임신 중기의 큰 태아의 중절에 많이 사용된다 . 자궁경부를 연화시키고 자궁을 수축시키며 경관을 개대시켜 태아 임신산물 를 배출시키는 수술이다

7. 옥시토신 주사법 맥관질환이나 모체가 저산소혈증을 보이는 중증질환을 앓고 있을 경우 옥시토신 정맥주사로 자궁수축을 시켜 유산을 시킨다 . 수분중독증이나 자궁파열 등의 부작용이 있다

예를 들면 태아보험을 든 임산부가 유산을 할경우 보험회사에서는 태아 사망보험이 아니라, 재물손해보험금이 나오는 경우가 있다고 하는데. 이럴경우엔 태아가 생명체가 아닌, 물건이 되는 셈이구요

여성들이 보호받기 힘들 것이다 . 출산을 원하는 여성들이 남성들로부터 낙태를 강요받을 수 있다

8.RU-486 임신 초 여성의 난소에서 생산돼 자궁내막의 발달을 돕는 황체 호르몬인 프로제스테론의 작용을 차단함으로써 자궁내막을 파괴하고 태아를 자궁에서 떨어져 나가게 한다

이에 대한 판단을 당사자들에게 직접 위임하면 어떨까 싶습니다

24주까지는 입법 예고 되는 날 부터 40일 이상 의견수렴을 거쳐 국회에 법안으로 제출됩니다

좀 의외여서 아직까지도요.? 라고 덧붙여야겠습니다

이걸 아에 합법화 한다면 오히려 더 안전한 수술을 받을 수 있겠죠

인간의 문제이기에 중요한 안건이라고 생각합니다

정부의 결정이 불만일경우엔. 아일랜드나 스위스처럼 국민투표로 가부결정을 하는게 제일 속편한 일이 될지도 모르겠네요

불법 낙태 시술이 암암리에 이뤄지고 가짜 약 복용 등 위험한 방법이 동원되기도 한다

형법이 낙태죄를 여성에게만 죄를 묻고 있다

16세 이상 의 모든 여성이 임신 12주까지는 해당여성이 아무 조건 없이 의사의 지시에 따라 임신을 자신이 스스로 결정할 수 있습니다

늦엇다 빨랐다가 좋다 나쁘다란 것은 결코 아님니다

이사안을 두고 현 정부를 비판하는 단체나 그룹들은 뭔가 핵심사안을 잘못보고 있는 듯합니다

그렇다면 앞으로는 건강보험도 적용이 되는 것이고 합법적으로 의료기록도 관리가 되는 것일까요?

메일로 연락한느 말에 13주 임산부안척 메일을 보냈다.1분만에 답장 메일로 왔고 전화를 할수있다.상담원은 친절햇다.보호자가 없다는 말에도 묻지 않고 수술을 해주겠다고 말했다.가격은 유칙방지제 제왜하고 현금 150만이었다

이걸 없애려면 경계를 없애버려야 하는데 그 대안의 하나로써 위의 윤리적 판단을 당사자에게 맡기는 것은 어떨지요

4. 자궁절개술 산모의 복부와 자궁을 절개 , 개봉하여 아이와 태반을 꺼내는 것으로 임신 25 주 이후에 이용된다 . 산모의 자궁이 파열된다거나 자궁을 절개하다가 잘못돼 자궁을 아예 드러내야 하는 일이 생길 수 있기 때문에 그만큼 큰 위험성을 안고 있다

시술이나 약물로 이루어질 수 있고, 비용은 당연히 의료보험에서 커버가 됨니다. 의료보험이 커버하는 비용은 5003000프랑 정도라고 해요.엄청난 차이가 나는것은 건강상의 이유가 포함되어있을 경우인듯 합니다

서로서로 법적인 논쟁에 말리길 꺼려하니까요

하지만 잉태되어 있는 생명체에 대한 시각이 이익 단체의 견해에 따라 판이하게 정의 될때가 있기도 하죠

r
profile 자유인 |
낙태죄는 합헌이여야만 합니다. 낙태관련 보건법에선 이미 1. 성폭행등의 이유로 원치않는 임신을 했을경우, 2. 태아의 장애가 확실한경우 3. 모체에 심각한 영향을 줄경우 등, 예외적인부분에서 낙태를 성문법규로 명시하고있습니다. 그리고 싸튀충그러시는데, 낙태행위를하고 방조한행위자 남성측에게도 종범으로 처벌하며 또 낙태를 남성쪽에서 강요해도 교사범으로 취급해 처벌받습니다. 이런 법적 무지로 비롯된 낙태죄 위헌론은 반드시 붕괴되야합니다 . 정확한 낙태죄의 방향은, 바로 낙태죄를 폐지하지 말고, 여성이 성관계의 합치에있어 의사결정권이 자율적이며 강력하게 발현되는 것에있습니다. 낙태죄가 문제가 아니라는거죠. 예컨데, 여성이 남성의 강압적인 의사에의해 마지못해서 할경우, 결국 낙태는 계속해서 자행되는 문제로 발현될수밖에없죠. 낙태의 근원을 뿌리뽑기위해선, 이런 방향으로 접근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여성으로서 자신의 행복추구권을 위해서 낙태를 한다는것은, 행복추구권이 낙태죄에 선행하는가 에대한 법리를 따져봐야합니다. 페미니즘이다 뭐다로 요세 시끄러운데, 냉정하고 명확한 판단이 기초해야합니다
profile 닉네임뭐로하지 |
이 문제의 진짜 쟁점은 낙태에 대한 찬반에 있는 것이 아닙니다. 과연 국가가 개인의 결정권을 강제할 자격이 있느냐에 있죠. 서구의 경우에는 단순한 종교적 가치관을 국민들에게 강요하는 것이 아니라 낙태를 줄이기 위하여 사회적 공론화와 다양한 노력을 병행하고 있지만 우리의 경우는 국가가 해야 할 도덕 윤리적인 책무는 하지 않으면서 개인에게만 도덕 윤리적인 책무를 강요하고 있죠. 종교계 또한 마찬가지입니다. 솔직히 우리 정치인들이 이 문제에 얼마나 관심이 있겠습니까. 주무부처인 복지부에서는 실태 파악조차 안하고 손을 놓고 있는데
profile 초빙a |
어차피 하루 아침에 해결될 일은 아닐 것입니다. 그보다 여지껏 이 문제에 대해서 소모적인 논쟁만 있었을 뿐, 국가에서 사실상 아무것도 하지 않은 채 관심이 없었다는 것이 문제이죠
profile pkj8116 |
주변에 낙태경험자있어서정보공유합니다
profile xotjd9139 |
인문 교양 매거진이면 정확한 법률 조항이라도 나르세요 형법 제269조낙태 부녀가 약물 기타 방법으로 낙태한 때에는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2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 부녀의 촉탁 또는 승낙을 받어 낙태하게 한 자도 제1항의 형과 같다. 낙태죄 2항의 법조항으로 남자도 처벌 받습니다. 남자도처벌받은 판례는 수두룩하게 많고요
profile ttara |
좋은 자료 감사합니다! 토론에 많은 도움이 될거같아요!
profile 캐리씌 |
님 혹시.세포 아닌가요? 사람이 어떻게 이런말을 할 수가 있죠.?
profile 뭉치아지 |
낙태죄 폐지에 반대한다 8 주만 지나도 뇌세포가 대부분 완성된다. 근육조직도 대부분이 완성된 형태를 갖춘다. 내장이 거의 완성된다. 얼굴 윤곽이 확실해진다. 위와 같이 많이 성장하고 심장도 뛰고 호흡도 한다 심장 뛰고 숨 쉬고 완전하지는 않아도 뇌가 완성 되었다는건 사람이란 뜻인거잖아? 그런데 이걸 자기 하나 건강하고 싶고 자신에대한걸 선택하고 싶다고 아무때나 낙태를 허용하는건 너무나도 생명을 경시하는게 아닐까 생각이 든다. 그러면 낙태되어 죽을 아기의의견도 들어봐야지.그런데 태아는 말을 할수 없으니 말 할수 없는 아기를 죽인것과 다를바 없으니까 나쁜거 아닌가? 사람이 길거리에 쓰러져 죽어갈때 어떤 사람이 병원에 실려가서 치료를 받고 대려온 사람에게 나에대한 선택권을 왜 침해했냐고 따지지 않고 존경받는 사람들은 자신의 건강보다 다른 사람의 생존권을 먼저 생각하는 모습을 보면 건강권과 자기 선택권보다 생존권이 더 가치있다는걸 알수 있다 생각한다.따라서 생존권은 자기 선택권과 건강권보다 가치있기 때문에 낙태법은 약화될지는 몰라도 폐지되어선 안된다
profile swan0405 |
다음은 이용을 잘 안하지만 알만하긴합니다
profile 날쓰 |
항부로 임신이라니! 누군가와 호감이나 애정에 의해 성괸계할때 임신하고싶다라고 생각하는 여성이 몇이나 있을까?
profile 경기연구원 |
정성스런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profile |
원치 않은 임신으로 나은 아이가 불행해질까 염려해서 낙태하는 것 보다는 열달동안 뱃속애 넣어 기르는 것 조차 불편한거죠. 이걸 막으려면 한달된 태아도 팔다리가 다있는 인간임을 알려줘야 합니다. 대부분 그저 아직은 단순한 핏덩이라는 생각에 쉽게 결정하는 것 같애요
profile pompelmo |
저런애들 붙여준 대학 수준
profile 싸이 |
안녕 하세요 10 월도 며칠 남지 안은 화요일 입니다. 하나 둘 떨어지는 낙엽에도 쓸쓸해지는 가을은 사랑하기 좋은 계절이랍니다. 사랑은 가을바람을 타고 온답니다. 활짝 활짝 문을 열고, 가을 바람을 맞아보세요. 올 가을엔 꼭 로맨틱한 사랑의 주인공이 되어보시기 바랍니다. 늘 행복하세요 좋은 글 잘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