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대희 사망사고 재조명.성재호 검사, 의료진 변호사와 친분 판결 영향 미쳤나

profile 키티쿠쿠네 0000

피 흘리고 있는 대희를 간호조무사한테 포괄적 신체양도를 하고 의료진들은 수술실을 모두 비웠습니다

라고 하며 통곡을 하는데 지나가던 사람이 한 마디 건냈다

대한의사협회에 질의서를 요청한 상태입니다

재정신청 인용 결정문 가져왔다고 알리기 위해 서울중앙지검 동문 앞에서만 1 인 시위 했습니다

그 동안 저는 하루하루가 너무 고통스러웠습니다 . 기다리면서 몸살까지 앓았습니다

15 일 화요일 , 밤 10 시 50 분 , 본방사수 부탁드립니다

이게 언제 사건인데 아직 이라며 분노했습니다

국민에게 보다 나은 형사사법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목적이라고 합니다

이 어린 아이들의 억울한 죽음 진실 밝히고 , 성재호검사 처벌할 수 있도록 국민청원에 동참해 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전문성을 발휘하여 해결했다는 기사가 있습니다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부 성재호 검사는 권대희 24 김성은 11 을 두 번 죽인 검사입니다

오늘은 시위도중 눈물이 하염없이 나왔다

위 판례에 비추어 본다면 권대희사건도 사기죄 , 상해치사죄가 성립될 수도 있는 사항이다

공판을 마치고 서울고등법원서문 앞에서 재정신청을 인용해 주신 재판부와 각 언론사 , 김선웅 원장님 , 끝까지 권대희사건 을 안타까워하며 응원해주신 모든 국민들께 큰절을 올렸습니다

판사님께서는 공판기일 변경을 불허하고 공판을 속행 한다고 합니다

8 일 목요일 1 인 시위는 재정신청이 인용되어 대검찰청 앞과 서울고등법원 앞에서는 하지 않았습니다

억울한 피해자인 국민 눈에 더 많은 피 눈물을 흘리게 할까 걱정됩니다

책임이 없다고 하면서 전적으로 마취의사 책임이라 합니다

당시 수술실이 정상적인 수술실이 아닌 3 명을 동시에 전신 마취시켜 수술대에 누워있었다

직업윤리의식 부재로 인한 도덕적 해이의 정도가 자정능력이 의심스러울 정도로 심각한 수준에 이른 것이 아닌지에 관하여 우려를 금치 않을 수 없는바 피고인에게 그 죄책에 상응하는 실형의 선고가 불가피하다

장준혁검사 , 이선미검사 , 성재호검사입니다

의사국시 합격 후 공중보건의 생활을 하면서 독학으로 사법고시 준비도 했다

소중한 발걸음을 해주신 기자님과 응원하시는 분들께 진심으로 사죄인사 드립니다

끝까지 응원해주시면 더욱 감사하겠습니다

그래서 대희가 수술 중 3500cc 과다출혈로 죽었습니다

이 공판을 응원하기 위해 참석하신 분들과 닥터벤데타 , 경희대 대학방송팀 , 승난곰 등 영상제작팀에서 함께하여 외롭지 않습니다

대신 지난 9 월 4 일 점심시간에 중앙지검 동문 앞에서 성재호검사를 만났을 때 달려가 물었습니다

우리 사건도 성재호검사가 증거서류를 몽땅 뺐다라고 하며 분노한다

민사소송 2017. 04. 21 일 - 2019. 05. 28 일 원고 80% 승소로 결심 끝 . 25 개월 소요

현재까지 저를 지켜주시고 보호주시는 하늘에도 큰절을 올렸습니다

많은 기자님들과 응원하시는 분들이 오셨지만 코로나로 인해 법정 안에 모두 들어가지 못했습니다

검사님이 인정했던 말까지 뒤집고 왜 불기소 했습니까 ? 라고 하니 결정문 가져오세요 . 라고 했습니다

성재호검사 당신은 내가 용서할 수 없다

드디어 사법부에서 유령수술 대리수술 에 대한 솔로몬의 판결이 연이어 나온다

바쁘시겠지만 권대희사건 4 차 공판에 많은 관심과 참석 부탁드립니다

공소장에는 이 병원의 시스템인 분업화된 공장식 수술방식은 의사들이 각 환자의 출혈정도 등을 고려한 건강상태에 대해 적절한 관리를 할 여유가 없다라고 하였다

피 흘리고 있는 대희를 간호조무사한테 포괄적 신체양도를 하고 의료진들은 수술실을 모두 비웠습니다 . 그래서 대희가 수술 중 3500cc 과다출혈로 죽었습니다

마침 이날은 닥터벤데타 김선웅 원장님께서 유령수술을 세상에 알리는 과정에서 명예훼손 걸려 형사 1 심 선고 날이었습니다

1, 검찰송치 만 8 개월 만인 6 월 12 일 수사를 시작했습니다

환자의 동의를 받지 않고 분업화된 공장식 유령수술을 하는 과정에서 간호조무사에게 장시간 의료행위를 시켜 수술 중 3500cc 과다출혈로 권대희가 사망한 사건이다

11. 10 일 화요일 오후 2 시 30 분입니다

오늘은 권대희사건 형사 1 심 4 차 공판이 있었습니다

그런데 2019.12 월 윤석열 검찰총장으로부터 블루벨트공인 인증 2 급을 받았습니다

이 모든 것이 권대희 수술실 CCTV 영상과 대한의사협회 전 법제이사 김선웅원장이 아니었으면 세상에 알려지지 않았고 지금도 흔적 없이 젊은이들이 죽어가고 있을 것이다

이웃님, 동의와 함께 많이 공유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감사합니다

불기소이유서와 공소장은 법 전문가가 아닌 내가 봐도 도저히 납득하기가 어렵다

대희가 동의도 하지 않았는데 3 명을 동시에 전신마취를 시켜 수술하면서 피 흘리고 있는 대희를 간호조무사한테 포괄적 신체양도를 하고 의료진들은 수술실을 모두 비웠습니다

제 경험으로 봐서 검찰의 수사권과 기소권은 당연히 분리되어야 된다고 생각합니다

의사는 국민의 생명권과 신체권에 대한 안전과 건강을 돌보는 막중한 사회적 책무를 담당하고 있다 . 그리 하여 의사에 대하여는 높은 윤리의식과 강한 소명의식을 바탕으로 한 그 사회적 책임이 무겁게 요구된다

내일 판사님께서 어떻게 공판을 진행하실지 매우 궁금합니다

profile 권대희 법 |
꼭 천벌받길 아 우리나라에서 썩은내가 진동하네요!
profile 지민지민지민 |
아니면 개인적인 관계
profile 승난곰 |
진짜 쓰레기검사네요
profile 예담아 |
어제 피디수첩보면서 다음은 누구 차례일까? 이순간에도 똑같은 사례가 반복되고 있지 않을까? 참 한심한 것들. 어제 나온 병원은 동네에서 들어가면 죽는다고 정평이 나있는 곳으로 압니다. 소문으로 듣던 이야기를 실감나게 봤구요. 이제 사람들 말을 믿습니다. 거기다 검사까지 저따구면 우리는 기댈 자리가 없네요. 바쁜시간에 글쓰게 만드네 정말
profile 승난곰 |
4차 공판에 부디 좋은 결과있길 열심히 기도하겠습니다
profile cosma30 |
재판관이 뇌물을 받고 판결을 조작하자, 캄비세스왕이 산채로 재판관의 가죽을 벗기고, 재판관의 아들을 그 자리에 앉혔죠. 검사님들도 그렇게 당해보시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