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국로- 조선 문신-이천서씨 병부상서공파/강호문중

profile seok9745 0000

후에 계룡산 고청봉으로 옮겨 가서 후진 교육에 진력했다

조선에 들어와서는 세종 때 우군도총체를 지낸 선, 단종 때의 암행어사 호, 세조 때에 예문관 직제학으로 잠서주해 손자주해를 찬진한 강, 중종 때 중종반정에 공을 세우고 대사간에 오른 지, 선조 때의 학자 기 등이 있다

홍살문을 지나니 마치 레드카펫처럼 싱그러운 그린카펫이 쫙 펼쳐져 있습니다

여전히 아름다운 김사부의 낭만을 전하고 싶다

자초를 찾아 아버지의 병이 낫게 되었다고 합니다

그린카펫같은 잔디길 양옆으로는 꽃은 모두 떨어졌지만 마치 꽃처럼 활짝 피어져 있는 연잎들이 수없이 펼쳐져 있었습니다

세조때는 예문관 직제학에 올라 눈부신 업적을 남겼으나 세조의 숭불을 논란하다가 파직됐다

화왕산성 방어에 공을세워 3부자가 크게 명성을 떨쳤다

지금처럼 열녀비가 세워지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이 가운데 박물관의 야외에 권두하 효자비가 자리하고 있습니다

이 소식이 마을 사람들을 권두하를 칭송했고, 이 소식이 조정에 전해져 효자비가 내려졌는데요

효자, 충신, 열녀 등 효와 충이 강조되던 당시의 시대 분위기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자신의 시조가 궁금한 사람들은 함 들어가 보세요!

그러다 도시 개발과 함께 현 위치로 이전을 하게 되었는데요

이를 단적으로 보여주는 문화재가 바로 정려인데요

흔히 조선을 이야기할 때 유교의 나라라고 이야기하는 것을 볼 수 있는데요

인간에 대한 존중 이 사라지고 그 자리에 혐오만 남았다

이야기출처 위 포스트는 다음의 다양한 사이트를 참고하여 제작하였습니다

조선 영조조에 구를 구로 고쳐 대구라 하였으며, 1914년 행정구역 개편 때 시가지를 이룬 전역이 대구부로 독립되고, 외곽지 전부와 현풍군을 폐합하여 달성군으로 개칭하였다

의외로 야외에도 제법 많은 문화재가 있어 주목해보시면 좋은데요

이러한 정려의 흔적을 어렵지 않게 찾아볼 수 있습니다

열녀란 통상 자신의 남편을 위해 정절을 행한 경우 내려지는데요

한국서씨는 한국의 성씨중 13위로 인구수는 대략 70만명이며 한가족집안이다

정확한 주소는 안동시 민속촌길 13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묘역 앞에 세워져 있는 붉은 홍살문이 이곳에 잠들어 있는 이가 범상치 않은 인물임을 짐작해주고 있습니다

모든것이 이분법으로 나뉘고 양쪽의 대립은 극한의 혐오로 바뀌고 있다

서씨의 대종인 이천 서씨의 시조 서신일 은 신라 효공왕 제52대 왕, 재위기간 897 912 때 아간대부를 지내다가 국운이 다함을 예견하고 벼슬에서 물러나 이천 의 효양산 기슭에 희성당을 짓고 은거하면서 스스 로 처사라 칭하고 후진훈도에 여생을 바쳤다

이러한 유교에 있어 가장 중요한 가치 가운데 효와 충을 들 수 있습니다

주요 내용은 열녀는 과연 스스로의 의지가 반영이 되었을까? 인데요

나름의 상징성과 시대상이 담겨 있다는 점은 주목해볼만데요

서필 고려 광종때 대광내의령 이었던 필은 항상 솔직한 간언으로 왕의 두터운 신임을 받았다

양반과 고택의 이미지가 강한 것을 볼 수 있는데요

년 통계청이 발표한 결과에 의하면 이천 서씨는 53,407가구 총 172,072명이 있는 것으로 되어 있다

효자비와 열녀비에 대해 소개해드리고자 합니다

고을의 관리를 포함해 도시의 격이 떨어질 정도로 중요하게 생각했습니다

한편 안동민속촌 방향으로 걷다 보면 또 하나의 정려를 만나게 되는데요

여성들에게 과연 열녀비는 어떤 의미일지 한번 생각해볼 수 있는 장소가 아닐까 싶습니다

착한 며느리 때문에 불구와 가난으로 찌들었던 어른들의 얼굴에 웃음 빛이 사라지지 않을 정도로 행복한 가정이 되었다

당시의 시대상을 읽을 수 있는 좋은 자료라고 할 수 있습니다

한편의 화보 속 배경처럼 하늘도 푸르고 땅도 푸르른 이 잔디길을 걷다보면 산책을 나온 것처럼 싱그럽고, 편안해지는 기분이었습니다

다시 한번 따뜻한 격려와 위로가 필요한 이유다

이천 서씨 는 시조는 신라의 아간 서신일이며, 모든 서씨의 도시조가 된다. 그는 기자의40세손인 기준의 후손이며, 기자조선의 마지막 왕인 기준이 9세기 중엽 위만에게 쫓겨 지금의 이천땅 서아성에 정착한 것이 서씨의 시초라고 전한다

낭만닥터 김사부 2 웹사이트 클릭하면 웹사이트로 이동합니다

순종 때인 1908년 효자각이 세워졌습니다

사람의 희생 여부를 물었다는 고사를 인용하여 왕에게 간하자 이를 용서했다는 일화가 전한다

이천 효양산에 복성당을 짓고 은거하면서 자칭 처사라 하고 후진양성에 여생을 바친 인물이다

무숙공파종중의 상세조로 다음의 분들이다

3
1
4
2
profile 연주자전문포토그래퍼 |
덕분에 사창리 모습 오랜만에 보내요 감사합니다
profile 빡쓰맨 |
아.그러고 보니.내가 진정 돼지가 맞았단 말인가
profile 고구려 |
안녕하세요? 바오로님 방문과 공감 감사드리며, 평안한 시간 보내시길 빕니다
profile 이천시청 |
오 안동에도 이런멋진 곳이 숨어 있네요
profile Santa |
이웃님, 가족과 함께 즐거운 시간 보내셨는지 모르겠네요 0
profile the좋아진 |
아녜요 좋은정보 감사해요 제가 그상황이었음 더 했을사람 즐거운 수요일 버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