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덕산에서 바라본 승학산 억새 능선길 12.10.20토 17-1009

profile 향기 가득 0000

승학산 정상에서 바라보는 풍경은 이루 말할 것 없이 보람 있고 멋있었어요

보시다시피 뻥뻥 시원하게 뚫린 산길. 차가 왕복으로 다닐 수 있을 정도로 넓은 길에 시멘트 구간도 많아서 정말 쉽게 올라갈 수 있어요. 산에 온 느낌은 조금 덜하기는 해서 산 자주 타시는 분들 한테는 안 좋을 것 같기도 해요

멀리 시내가 내려다보이면서 바다까지 시원하게! 캬! 진짜 기똥찹니다. 제가 윗지방에서만 계속 살아서 산에 올라가도 바다를 보이는 풍경은 본적이 없어 정말 장관이더라구요. 오늘 날씨가 참 좋았는데 아침에는 안개인지. 좀 흐려서 더 운치있었어요

자연 속에서 자유롭게 자란 난 꽃들이 이쁘게 피어있었어요 그런데 가을에 진달래꽃이 피어있어서 신기하였어요

이런 오솔길에서 사부작거리며 걷는것도 너무 좋구요

똑똑한 앵무새 한마리가 이곳까지 올라왔네요 주인의 어깨에 올라앉아 귀여움을 한껏 뽐내며, 뭇사람들의 시선을 즐기고 있습니다. 앵무새의 깃털색은 마치 일부러 염색을 한듯 보였습니다

날씨가 따뜻하기도 했지만, 힘겹게 걸어 올라오느라 제법 땀이 나네요 아직은 아이스케키장수가 인기 짱입니다

앞으론 자주 운동좀 하러 다녀야 겠습니다

저기 멀리보이는곳이 명지 에코델타시티입니다

엄궁과 동아대 갈림길에 정체를 조금 알기 어려운. 바람의 언덕?이 있었습니다

듬성듬성 빈틈이 많아 보여 안타까운 마음이 듭니다

요기는 먼지털이 에어건이 있으가꼬 좋으다요

셀카도 한 장 b612 어플이 있어서 이제는 셀카도 찍습니다!

진심 날씨가 어찌나 좋은지 대마도까지 보이드란게요

시야가 너무 뿌옇습니다. 최근들어 가장 뿌연하늘과 마주하는 것 같습니다

아무튼 사람마다 시간은 다소 차이가 많으니 제껴두고 빠르던 느리던 나름 45시간 그 이상도 조합이 가능한 코스이니 추천드린다요

산행을 마치고 내려와 따끈한 돼지국밥과 쐬주한잔으로 마무리 합니다. 기.승.전.술이 어쩔수 없는 코스인가 봅니다

억새군락지를 보존키 위해 많은 노력을 함에도. 듬성듬성 칡넝쿨이 잡아 먹은 곳이 아직 많습니다

승학산억새축제/승학산억새등산대회가 이번주 일요일 열린다고해요

마치. 봄날같은. 쑥들이 양지바른 곳에 돋아나 계절을 잊게 만들어 버립니다. 진달래까지 한몫 거들고 있습니다

산에서 묻힌 흙먼지는 산에 털어뿌고 가야지요

날씨가 너무 좋은 가을 기온도 적당하고 하늘은 푸르고 승학산 억새 군락지의 경치가 보고 싶어서 왕복 4시간 코스로 등산을 하였어요

이렇게 멋진 등산으로 엘림은 기분좋게 하루를 마감할수있었답니다

벌써. 잎을 다 떨구고 앙상하게 가지만 남아있는 나무들이 많았습니다

부산 승학산 등산코스로 등산을 했었는데요

이곳에서는 가끔 산상음악회도 열리고, 여러 갈래길에서 오고가는 사람들의 만남의 장소로도 쓰입니다

힘이 들 때면 이쁜 꽃들을 보면서 힘을 내고 파란 하늘과 억새들을 보면서 기운을 내었어요. 아직 완전히 익지는 않은 억새네요

profile 갈맷길 |
안녕하세요 정성 가득한 포스팅 잘 봤습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되시고, 행복한 시간 보내세요
profile 트랭글GPS |
반갑습니다 ! 멋진 하루 되세요
profile lllll |
헌시간 정도면 정상까지 갈 수 있어서 짧은 시간에 좋은 경치 구경할 수 있어요. 꼭 가보세요
profile 류군 |
부산. 정말 그러한 듯 하죠 사실. 예전처럼 산업단지들이 있는 것도 아니고 외각으로 다 빠져나가다보니. 관광업과 서비스업 밖에 없는 듯 해요 그만큼 갈 곳들도 많고 먹어야 할 것들도 많으니 꼭 놀러오셔요
profile 유라킹 |
네 어머님께서는 무리가 있을 거 같아요 사진으로 보여주셔도 좋아하실 겁니다
profile 리미 |
블로그 배경도 멋진데요!
profile 대연2구역 지기 |
가을이 지나고 겨울이 오면 설원 위에서도 야영 하셔야죠
profile 살리스 |
유콩님 등산 포스팅보니 등산의 피가 끓어오르네요자연자연한게 너무 좋아보여요
profile 부천신흥시장점 |
등산을 이렇게 상콤하게 다녀오시다니요 2만보 걷고 저렇게 상콤한건 반칙!
profile 뎅뎅 |
어머 어머! 하마터면 계단 올라갈뻔 했네옹 승학산 한번 가봐야겠어용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profile 이탁구 |
부산에 살면서도 이렇게 좋은산을 모르고있었네요. 오 좋은 등산로네요
profile |
사진 진짜 멋지네요 제 블로그도 들려주세요
profile 탐나 |
승학산 억새.해가 갈수록 볼품이 없어지네요. 긴시간 수고 많았습니다
profile 소비특화 |
등산 저도 가야하는데 늘 마음만 있고 실천을 못하네요
profile ZooOne |
승학산 말만 듣고 맨날 언니 블로그에서 사진만 보네요. 더 늙기전에 함 가봐야 할낀데.걱정입니다
profile Sunday |
산에서 먹는 컵라면 크으 그거 생각나네요 유튜브 라끼남! 강호동씨가 라면 맛있게 먹는다고 등산하셨던데
profile 스토리가있는 부동산 |
산여행을 다녀오셨군요? 저도 지난 목욜 날이 넘나좋아 수리산 슬기봉까지 살랑살랑 다녀왔는데 확실히 날씨가 좋으니 기분이 더 좋더라구요 산을 쉬지않는 불스님
profile 갈맷길 |
안녕하세요 아림님 철조망을 사이에 두고. 엄청 가까운 거리에서 그 녀석과 자그마한 시간을 보낸듯 합니다 멀리서 달려오는 녀석이 철조망 밑 그틈으로 아주 유연하게 넘어올것만 같은. 그러한 생각 하지만 꼬리를 살살 흔들더라고요 참 잘생겼던데 사진으로 한장 찍을껄 그랬나봐요 당시에는 그러한 생각이 나지 않았을테죠? 낮에는 자주 다녔는데. 새벽에는 처음이였는데. 풀어 놓는가 봅니다 철조망을 한번 잡아야 할껄 같은데. 손까락 물까봐. 혼이 났습니다 짧은 구간의 억새평원이지만. 멀리가지 못하시는 분들에게는 가을날의 추억을 또 쓰게 될듯 합니다 바람에 흔들려 억새들의 노랫소리와 함께 한다면 참 좋을듯 해요 이제 정말 이곳에도 가을이 찾아오는가봐요 계신곳은 더더욱 가을을 느끼고 계실테지요? 이런날에 특별한여행을 다녀오셨으면 좋았겠지만. 마음속으로 설악의 푸른하늘을 상상하며 잘보았습니다 오래전에 다녀오신 그날의 추억까지도요 행복한 가득 수요일 이어가셔요 고맙습니다 아림님
profile 작은 손 마미 |
오오! 그죠그죠! 승학산 매력적이네요
profile 와빠 |
기분 좋은 산행길이었어요- 앞으로 등산을 자주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던 날이에요
profile 유라킹 |
휴가는 잘 다녀오셨나요? 새로운 11월도 멋지게 파이팅하세요 !
profile 블루스피넬 |
휴가중이라 답글이늦었네요 감사합니다
profile 더지 |
와 진짜 예술이네요. 사진작가 하셔도 될것 같아요
profile 햇살프로젝트 |
승학산은 검색 몇위?내원사 만큼 하고 있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