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와 BSkyB의 프리미어 리그 중계권 확보 경쟁

profile nipsul 0000

아무리 급이 낮아도, 우승하는게 좋지 않을까?

기존의 네이버에서는 계약을 불체결했지만, 1경기?2경기만에 다시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저 사진은 10-11시즌 우승 사진이네요

축구를 좋아하는 사람들이라면, 요즘 밤잠을 설치는 기간이 아닐까 싶네요

미숙하지만 인터넷 내용들을 짜집고, 제가 아는 내용들을 덧붙여서 허접한 정리를 해봤습니다

이번에 블로깅을 통해 하면서 한번 조사를 해봤습니다 어디 한번 살펴볼까요?

대진표를 뽑을때 어느팀 홈에서 할지 추첨을 통해 함께 결정을 하고, 빅클럽이라고해서 무조건 빅클럽팀의 홈 경기장을 쓰는게 아니고 오로지 추첨을 통한 랜덤입니다

그리고 칼링컵 과 FA컵우승팀에겐 UEFA컵유럽클럽대항 자동출전권이 부여됩니다

매시즌 시작하기 전엔 항상 맨유의 전력이 약하다 평가받는데에 반해 우승을 항상 일궈내는 모습은 참으로 신기하네요

프로와 아마추어 팀이 출전하는 FA 컵이 있습니다

우승이라는 금자탑을 쌓게됩니다 . 이상 잉글랜드 축구의 역사 였구요

홈 앤 어웨이 방식으로 한 팀이 한 시즌에 38경기를 치르게 된다

중산층 증가와 도시 확장 , 생활수준 향상의 영향을 간접적으로 받는 산업이 미디어 , 엔터테인먼트 산업으로 생각되어 , BEC,, GRAMMY, RS 등을 보고 있습니다

요즘 태국 미디어 , 엔터테인먼트 종목 들을 들여다보고 있습니다

블로깅을 하면서 이런저런 뉴스를 접했는데, 같은 한국인으로서 얼마나 기분이 좋은지 모르겠네요. 더욱이 위의 사진에서 보듯 박지성선수도 우승의 경험이있으니, 기성용의 스완지시티도 좋은 결과가 있기를 기대해봐야겠네요

이때 1,2위와 3,4위가 중요한 점은 경기수가 늘어난다는 점에서 1,2위가 더욱 유리하다고 볼수있죠

또한 현대에는 그것이 전통임에도 불구하고, 우승 팀이 버스를 타고 가며 퍼레이드를 하는 장면을 더이상 볼 수 없게 되었다. 요즘의 커뮤니티 실드는 각 팀에 새롭게 영입한 선수들의 기량을 시험해보는 자리가 되고 말았다

PPTV를 소유하고있는 중국 유통기업 쑤닝은 이탈리아 축구클럽 인터밀란을 소유하고있기도 하죠

친구들과 이야기를 하다보면 한번씩 나오는 이야기들이 있습니다

최근 몇 달 사이에 태국의 내수관련 주식이 엄청 올랐습니다 . 대표적으로 ROBINS, CPN 등 백화점 주식 , LPN, SIRI 등의 콘도 관련주식 등입니다

시련이 닥쳤죠 . 경기장 시설은 낙후됐고 . 홀리건이 활개를 쳤죠

부진한 면이 있지만 여전히 프리미어리그의 가치와 위엄은 어마어마 하죠 하부 리그로는 2 부 리그인 챔피언쉽 , 3 부리그 , 4 부리그까지 있습니다

그리고 자랑스런 우리나라의 박지성, 이청용 선수가 활약하고 있는 리그이기도 합니다

프리미어리그가 생기고 19시즌동안 한번도 강등이 안되고 프리미어리그에 남아 있는 팀은 총 일곱 팀으로, 아스널, 아스톤빌라, 첼시, 에버튼, 리버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토트넘 핫스퍼가 그 주인공입니다

사진을 보니까 히딩크 옆에서 쓰레빠 찍찍 끌고 사진 찍었던 임영박님의 아들녀석이 생각나네요

더 많은 지식이 있으신 분들이 덧붙일 정보를 주신다면 더더욱 좋겠습니다

에버튼은 모이예스 감독의 조련하에 탄탄한 조직력을 갖춘 팀으로 눈에 띄는 스타플레이어는 없지만 매시즌 꾸준한 성적을 올려주는 팀이죠. 부상으로 공격수들이 다 나가 떨어진 시즌에도 4-6 포메이션이라는 공격수 없는 전술로 엄청난 성적을 거두기도 했었습니다

승리 3점, 무승부 1점, 패배 0점을 부여해 가장 승점이 높은 팀이 우승을 차지하게 되는거죠

프리미어리그는 20개 클럽이 주주로 있는 일종의 주식회사입니다

한국도 19-20시즌이 열릴때, 스포티비에서 독점생중계로 계약을 체결했죠

프리미어리그의 첫 번째 골은 셰필드 유나이티드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서 2 대 1로 승리할 때 브라이언 딘이 넣은 골입니다

토트넘은 래드넵 감독 부임 이후 지난 시즌 4위를 기록하며 챔피언스리그 예선 진출권을 따냈습니다. 그제 경기에서 스위스의 영보이스에게 32로 석패하며 약간 위태위태하긴 하지만 남은 경기가 홈경기라 32강전 진출이 어느정도 낙관적입니다

승리 3점, 무승부 1점, 패배 0점을 부여해 가장 승점이 높은 팀이 우승을 차지한다

이런점을 지켜보는 것도 재미요소중에 하나게 되죠

각자 클럽들이 독자적인 협상권을 가진 프리메라리가나 세리에 A는 클럽간 부익부빈익빈 이 극명하게 드러났다

잉글랜드 프리미어 리그의 역사를 한번 적어봤습니다

모르시는 분들이 오셔서 보셨다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구요

그 이유로는 경기장 시설은 낙후됐고 훌리건경기장에서 폭력을 행사하는 광적인 축구 관중이 활개를 쳤기 때문이죠

이중! 가장 수익성이 좋았던 방송사는 바로 중국방송사 입니다!

경기장은 8강까지는 정해진게 아니라 추첨을 통해서 각팀의 홈경기장에서 경기를 하게 됩니다. 즉 랜덤으로 정해진다네요

아무래도, 네이버TV를 통해서 유입되는 축구팬의 숫자 + 그리고 노출되는 광고를 생각하면 놓칠 수 없는 마케팅 중 하나인듯해요!

4강과 결승전은 웸블리, 즉 중립지역에서 펼쳐지는 만큼 무승부가 나올시 재경기 없이 바로 연장전에 돌입하게 되고 연장에서도 승부가 나지 않을경우 승부차기에 돌입하게 됩니다

년대 초반까지 유럽 클럽 대항전에서 좋은 성적을 내는 등 호황기를 누렸으나 1980년대 중반 이후 시련이 닥치게 됬습니다

하지만 지난시즌부터 균열이 생기기 시작했죠.리버풀의 몰락과 토트넘, 맨체스터 시티, 에버튼, 아스톤빌라의 약진이 이러한 구도를 바꿔 놓지 않을까 싶습니다

각팀 팬들이 서로 안좋게 얘기하는 모습을 보면 . 참 가슴이 아픕니다

현재 12-13시즌도 역시나 선두를 달리고있고, 갠적으론 또 우승을 할것같네요

그 결과로 잉글랜드 클럽들에게 5년간 유럽 클럽 대항전 출전 정지라는 징계가 내려지고 맙니다

년 5 월 29 일에 일어난 헤이젤 참사는 비극의 절정이었습니다

주가 밸류에이션을 고려해야하겠지만 , 직관적으로 일단 BEC 과 RS 에 좀 끌립니다

매 시즌은 8월부터 5월까지 진행되며 홈 & 어웨이 방식으로 20개의 클럽이 각 38경기씩 총 380경기를 펼칩니다. 말이 38경기지 리그컵칼링컵, FA컵, 유럽대항전까지 포함하면 한시즌에 50경기 이상을 치르는 팀도 있습니다. 그만큼 스쿼드가 두터워야 되겠죠

이유는 지급 대금이 제대로 들어오지 않았기 때문이죠

즉 1-4위까지 참가할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진다. 이탈리아세리에a에 경우는 2.5장을 받으므로 1-3위까지 참가할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진다

5
3
1
4
2
fa
tv
profile 베베 |
친절하게 제가 가르쳐드릴게요
profile 자격증취득 |
친절하게 제가 가르쳐드릴게요
profile 액터스 |
어릴적 뱅콕에 살때 한태 축구경기하면 우리집에 모여서 함께 시청했는데요. 한국이 지면 배가 아프고 분해서 잠도 설쳤던 기억이. 신나라하던 이웃 콘타이들이 어찌나 얄밉던지요
profile cmyungin |
불금 하지말고! 집콕!
profile genie |
해외축구 짱입니다!
profile 승승동글이맘 |
선수들도 확진자가 나오고 정말 이제는 유럽이 난리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