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풍우체육관 수원TEMPEST주짓수 홍보

profile 블러드 0000

아론조에의해 밀라노의 영주자리를 동생에게 빼았긴 프로스페로에의해 저질러진 일이다

특히 3rd movement 4분의 4박자 Allegretto가 주는 긴박감과 변화가 많은 음정으로 긴장과 이완이 반복되어 결국 심적 절박함을 표현한 조화가 이루어지게 작곡되었다

백건우 영상을 들고 왔는데, 유튜브에 검색하면 더 많은 다양한 연주자들의 연주를 들을 수 있다

당시 베토벤은 점점 심해지고 있는 귓병으로 음악을 할 수 없을 수도 있다는 좌절감에 스스로 유서하일리겐슈타트를 썼던 시기이기도 하다

들을때마다 인간적인 고뇌가 깊게 베어져 있음을 느끼는 이유이기도 하며 역설적이지만 그래서 마음을 치유하는 곡이기도 하다

오늘 비바 에서 들려드릴 곡은? . . . L. v. Beethoven Piano Sonata Op.31 No.2 Tempest 베토벤 피아노 소나타 Op.31 No.2 템페스트폭풍 입니다

일전에 셰익스피어의 Tempest 를 리뷰하며 그 얽인 일화를 소개했었습니다

너무 빠르지도, 느리지도 않게. 수면에 스며들어 푹 가라앉듯 부드럽게 치다가 분위기를 확 바꾸어 돌변하는 대조가 곡의 포인트이다

입시곡을 쳤을 때 기억을 되살리자면. 처음 Largo로 시작했을 때의 분산화음에서 이 곡의 분위기가 결정난다는 말을 귀에 딱지가 앉도록 들었던 것 같다

희곡의 중요한 핵심이 이 곡에서도 나타나 있다

사실 1악장, 2악장도 멋진 곡이지만 1악장은 나의 입시곡이었던 터라. 사실 들어도 큰 감명을 느끼지는 못한다

제가 정말 좋아하는 곡입니다. 베토벤 소나타 17번 Tempest 3악장입니다

2악장은 밝고 평화스러운 악장으로, 처음부터 끝까지 조용하면서 서정적인 분위기로 전개된다

이 이야기를 꺼내는 이유는 Beethoven의 Piano Sonata No.17 In D Minor Op.31 No.2 Tempest - III. Allegretto를 이해하기 위한 힌트를 달라는 신틀러에게 베토벤이 셰익스피어의 소설 템페스트 독서를 권했기 때문이다

부쩍 늘은 연습량만큼 아릅다고 멋진 연주를 펼쳐주셨답니다

베토벤의 제자가 베토벤에게 이 곡에 대해서 물었는데 베토벤이 셰익스피어의 템페스트를 읽어보라고 한 사건이 유명해져서 이 곡의 부제는 템페스트가 되었다

매일 레코딩하는 습관을 들이고 있다고 하시는데요

어쨌든 템페스트 3악장은 전공생이 듣든, 일반인이 듣든 정말 좋은 곡이다

베토벤 사후 본격적으로 펼쳐질 낭만주의 시대를 이끌어갈 선구자 역할을 하고 있다

호불호가 갈리지 않을 정도로 서정적인 선율에, 멜로디 라인도 쉽고 오늘날로 말하면 중독적인 후크가 있다고 할 수 있다

리히터외에도 에밀길레스나 박하우스의 음반을 고르면 후회는 없으리라 생각한다

흔히 3B라고 부르는 바흐Bach, 베토벤Beethoven, 브람스Brahms 이 3명의 천재 음악가는 서로에게 영향을 끼치며 음악 작업을 한것으로도 유명한데 그중 시기적으로 중간에 위치한 베토벤은 바흐의 평균율과 대위법의 극찬자 이기도하다

특히 3악장은 고등학생 때부터 정말 좋아했던 곡입니다. Tempest는 폭풍이라는 의미라고 합니다

1악장부터 3악장까지 다 템페스트, 폭풍과 잘 어울리는 것 같다

리히터는 나긋나긋한 서정성을 철저히 추고하고 있어서 표현의 진폭이 크고 그것이 드라마틱하게 변화하는 독특한 음악을 들려준다

요약 독일의 작곡가 루트비히 판 베토벤이 남긴 서른두 편의 피아노 소나타 중 열일곱 번째 작품으로 템페스트폭풍우라는 표제가 붙어 있다

세익스피어의 작품 템페스트폭풍우에 나폴리왕 아론조는 딸의 결혼식에 참석하고 돌아오는 길에 폭풍우를 만나 배가 난파된다

이 작품에 드러나는 음악적, 비음악적 요소는 낭만주의 시대 모든 작곡가들에게 직접적인 영향을 끼쳤다

템페스트를 읽으라고 했다는 다소 신빙성이 없는 일화에서 연유한다. 그러나 이 희곡이 상징하는 권선징악은 베토벤이 좋아하던 명제여서 그에게 어떤 감동을 주기는 했을 것이다. 3악장 모두 개성적인 소나타 형식으로 쓰여져 있다

특히 이 템페스트라는 제목은 셰익스피어의 희곡인 템페스트에서 영향을 받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가져가는 것이 더 듣기에 괜찮은 것 같다

ii
17
no
4
ba
op
profile 뉸블리 |
소현님이 딱 좋아하실 스탈의 곡인데
profile 은하수 |
apk혹시 갖고 계신가요?
profile 냐옹이 |
오랫만에 인사드립니다. 제가 바쁜척좀 했습니다
profile 단미 |
제가 격하게 좋아라하는 곡입니다
profile 재즈 |
겨울로 가는 가을 끝자락을 붙잡고 놀고픈 마음이 드네요
profile 효주아빠 |
스타일의 곡, 즐겁게 들으셨길 바라며 . 남겨주신 공감의 글 감사드립니다
profile 광천무 |
아무리 같은 제품이라도 느끼는 점이 똑같기는 참 어려운 일인데. 취향이 저랑 참 비슷하신 모양입니다
profile 로빈 |
그 물어볼게있는데요 악보 전체가 3악장인가요 1악장 2악장 3악장으로 나뉘어 있는건가요?
profile 천국의눈 |
저도 담아갑니다. 감사합니다
profile 로빈 |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좋은밤되세요
profile 에헴이 |
병뚜껑이 이쁘네요? ! 수입맥주는 이쁜게 많네여
profile 레이첼 |
와와 잘듣고갑니다! 감사합니다
profile 뷰스타 러브지 lovezi |
감사합니다! 제 블로그로 담아가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profile Dancing Mulgogi |
플레이매트는 어떻게받죠?
profile June |
감사합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profile 호빵 |
네 무단으로 마구마구 가져가 주세요 v
profile 자전의 제로 |
이 사진을 제가 숙제하는데 쓰고 싶은데 복사 좀 하게 해주세요. 관리자님! 무척이나 좋은 자료를 놓칠 수가 없어서 그래요!
profile yory_2017 |
40대 중반까지는 둔탁하고 거칠게 느껴지는 피아노곡을 싫어했지요 폭풍치던 강열한 템페스트 다이나믹하군요